2007년 9월 18일 화요일

[후보이야기 080]나도 이제

San Jose Sharks의 Ticket Holder가 되었다 :)

주인장이 나름 Sports를 좋아하고 응원하는 Team들이 있긴 했지만, 주인장의 고향 Team이라든지 또는 당시 주거지 Team인 적이 그닥 없었다. 야구의 OB, MLB의 Braves, 축구의 수원 Blue Wings 등등등.... 그래서 여가가 있는 요즘 Local Team을 한 번 제대로 응원해 보자는 마음에 NFL의 SF 49ers와 NHL의 SJ Sharks가 대상이 되었는데... 둘 다 한국에서 인기가 없는 관계로 규칙도 잘 모르지만, 경기 수가 많음에도 더 싸다는 점, 그리고 가깝다는 점에서 Sharks를 응원하기로 했다. 물론, 야구 Team을 심각하게 고려해 보긴 했지만, 경기가 넘 많아서 Home 경기하는 1주 내내 움직이는 건 무리라는 판단에, 적정 선에서 Sharks로 결정.

자 이제 내 몸에도 청록색 피가 흐르게 하자. 음... 일단 첫 경기는 Preseason 경기인 29일 경기... Jersey도 사고 했으니... 이제 공부 좀 해 볼까...

어디선가 날아 온 봉투..

내용물은 바로... Shark Season Ticket.

음하하하.... 자 나도 이제 Local Team을 응원해보자.

댓글 없음:

댓글 쓰기

형광 코트 - 2023/24 Fan 싸인회

지난 시즌에 이어서, 두번째로 참가했던 팬 싸인회, 지난 시즌에는 멤버쉽 가입자가 많아서 2일에 나눠서 진행했는데, 이번엔 극악의 멤버쉽 상품의 구성으로 인해 사람이 적었는지, 단 하루만 진행된... 주말 경기 끝나고 진행되었는데, 경기가 3:0으로 ...